21tv


  제목 : 거룩한 못 자국의 흔적



사랑의 성자라고 불리우는 아시스의 성 프랜시스는 수많은 일화를 남기고 있다. 그 중에도 가장 기이하고 유명한 일화가 있으니 그것은 프랜시스가 예수님이 받으신 못자국 같은 거룩한 못자국을 받은 일이다. 1224년 9월 프랜시스가 43세 되던 해에 그는 라벨티어라고 하는 경치좋은 산에 올라가서 기도실을 짓고 거기에서 기도하기를 시작하였다. 그 때 프랜시스가 기도한 기도의 제목은 두 가지였다. 하나는 주께서 친히 당하신 수난의 고통을 자신의 몸과 영혼에 맛보게 해 달라는 것이며 다른 하나는 주께서 죄인을 위하여 받으신 그 수난을 기쁨으로 참으신 그 불타는 끝없는 사랑을 알게 해 달라는 것이었다. 그러던 어느 날 그에게 십자가에 못 박히신 주님이 나타나셨는데 그 모습을 본 그의 마음에는 한없는 기쁨과 십자가의 한없는 슬픔이 한꺼번에 몰려왔다. 그 후 그의 몸에는 못 자국과 창 자국의 흔적으로 고통스러워해야 했다





번호
분류
제목
조회
125 사랑   강아지와 소년   2438
124 성공   가난이 재산   2205
123 성공   포기하지 마시오   2309
122 가정   큰집보다 소중한 가정   2413
121 지혜   가르침   2589
120 사랑   진실한 사랑   2484
119 지혜   고독한 지도자   2746
118 행복   행복의 비결   2781
영성   거룩한 못 자국의 흔적   3281
116 사랑   과부의 동전 두 닢이 누구보다 많은 까닭은   5613
115 감사   하루에 12 번 감사 하는 삶   4434
114 사랑   기도의 어머니들   4584
113 사랑   일본의 테레사 수녀   4080
112 사랑   구두를 대할 때마다   3978
111 사랑   희망을 가져라   6962

[1][2] 3 [4][5][6][7][8][9][10]..[11] [다음 10개]

 
 
 
  21TV 유투브채널 오픈하다....
플로리스트 고급과정 회원...
영상 서비스가 업그레이드 ...
가을을 여는 성전꽃꽂이 세...
FFC 송년모임 및 성탄장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