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tv


  제목 : 진실한 사랑



독일의 유명한 작곡가 멘델스존의 할아버지 모세 멘델스존은 생긴것과는 거리가 멀었다.
체구도 작은데다가 기이한 모습의 곱추였다.
어느날 모세 멘델스존은 함부르크에 있는 한 상인의 집을 방문했다가 그 집의 아름다운
딸 프룸체를 알게되었다. 첫눈에 그는 그녀를 향한 절망적인 사랑에 빠지고 말았다.
하지만 보기 흉한 그의 외모 때문에 프룸체는 그에게 눈길조차 주려고 하지 않았다.
집으로 돌아가야할 시간이 다가왔을 때 모세 멘델스존은 계단을 올라가 용기를 내어
프룸체의 방으로 들어갔다. 그것이 그녀와 대화를 나눌 수 있는 마지막 기회였다.
그녀는 천상의 아름다움을 지닌 여인이었으나, 그녀가 눈길 한 번 주지않는 것에 대해
그는 깊은 슬픔을 느꼈다.
몇차례 대화를 시도 했지만 프룸체는 대꾸조차 하지 않았다. 마침내 모세 멘델스존은
부끄러워 하며 물었다.
"당신은 결혼할 배우자를 하늘이 정해 준다는 말을 믿나요?"
프롬체는 여전히 창 밖으로 고개를 돌린 채 차갑게 대답했다.
"그래요 .그러는 당신도 그 말을 믿나요?"
"그렇습니다. 한 남자가 이세상에 태어나는 순간 , 신은 그에게 장차 그의 신부가 될
여자를 정해주지요. 내가 태어날때에도 내게 미래의 신부가 정해졌습니다. 그런데 신은
이렇게 덧붙이는 것이었습니다.
'하지만 너의 아내는 곱사등이일 것이다.'
나는 놀라서 신에게 소리쳤습니다.
'안 됩니다. 신이여! 여인이 곱사등이가 되는 것은 비극입니다. 차라리 나를 곱추로 만
드시고 나의 신부에게는 아름다움을 주십시오.'
그렇게 해서 나는 곱사등이로 태어나게 된 것입니다."
그순간 프룸체는 고개를 돌려 모세 멘델스존의 눈을 바라 보았다. 그순수한 눈빛을 통해
어떤 희미한 기억이 떠오르는 듯했다. 프룸체는 그에게로 다가가 가만히 그의 손을 잡았다.
훗날 그녀는 모세 멘델스존의 헌신적인 아내가 되었다.


- 베리 비셀 / 조이스 비셀 -





번호
분류
제목
조회
125 사랑   강아지와 소년   2903
124 성공   가난이 재산   2666
123 성공   포기하지 마시오   2754
122 가정   큰집보다 소중한 가정   2877
121 지혜   가르침   3070
사랑   진실한 사랑   2924
119 지혜   고독한 지도자   3216
118 행복   행복의 비결   3259
117 영성   거룩한 못 자국의 흔적   3808
116 사랑   과부의 동전 두 닢이 누구보다 많은 까닭은   6622
115 감사   하루에 12 번 감사 하는 삶   4969
114 사랑   기도의 어머니들   5083
113 사랑   일본의 테레사 수녀   4803
112 사랑   구두를 대할 때마다   4465
111 사랑   희망을 가져라   7518

[1][2] 3 [4][5][6][7][8][9][10]..[11] [다음 10개]

 
 
 
  한복협 성명서
[한복협] 2020년 5월 발표
21TV 유투브채널 오픈하다....
플로리스트 고급과정 회원...
영상 서비스가 업그레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