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tv


  제목 : 아내의 자가용



서울 변두리에 가난한 부부가 살았습니다.

"당신, 오늘.. 알죠?

이른 아침, 아내의 머리

위에 옥수수가 담긴

함지를 올려 주며 남편이 대답했습니다.

"으차! 알았어. 일찍 끝낼 테니 걱정 말라고"


남편은 시장통에서 손수레로 물건을 실어나르는 짐꾼이었고,

아내는 옥수수를 쪄서 시장에 내다 파는 행상이었습니다.

"두 개? 하나? 글쎄, 찰옥수수라니까요"

초여름 뙤약볕 아래 죄판을 벌이고 옥수수를 파는 일은

참으로 고단했지만 아내는 한푼 두푼 돈 모으는 재미로

힘든 줄 몰랐습니다.


그날은 남편의 생일이었습니다.

아내는 다른 날보다 일찍 장사를 끝낸뒤 남편을 위해

선물을 사고 고기며 찬거리들을 한아름 장만했습니다.

그런데 집으로 가는 길에 문제가 생겼습니다.

"잠깐만요.. 아휴, 벌써 몇 번째야. 큰일났네."

많은 짐을 머리에 이고 힘겹게 올라타는 아내를

버스는 번번이 기다려 주지 않았습니다.

집까지는 두 시간이 넘게 걸리는 거리지만,

아내는 하는 수 없이 걷기로 했습니다.

그런데 순간 설움이 북받쳐 눈물이 주르륵 흘러 내렸습니다.


한편, 남편은 아내가 밤 늦도록 돌아오지 않자

속상했다가 화가 났다가 끝내는 속이 까맣게 타들어갔습니다.

얼마나 지났을까...

멀리서 터벅터벅 걸어오는 아내가 보였습니다.

남편은 얼른 손수레를 끌고 달려가 짐부터 받아 실었습니다.

"아니, 왜 이렇게 늦었어?"

왜 늦었냐는 다그침에 아내는 눈물을 펑펑 쏟으며

짐이 많아서 차를 탈수 없었다고 말했습니다.

남편은 가여운 아내의 말에 눈물이 핑 돌았지만

들키지 않으려고 애써 웃으며

아내를 번쩍 안아 손수레에 태웠습니다.

"자! 여왕님, 그럼 지금부터는 제가 모시겠습니다."

"아이, 당신두.."

남편이 끄는 낡은 손수레.

퉁퉁 부은 발만큼 마음이 부어 있던 아내에게

그것은 세상 그 어떤 차보다 안락한 자가용이었습니다.

*********TV동화 행복한 세상 中





번호
분류
제목
조회
65 사랑   나이를 거꾸로 먹는 100가지 비결 1   3971
64 사랑   성공하는 CEO는 30대에 결정된다 (나마이 도시유키 지음/가야넷)   4685
63 사랑   고통은 축복을 위한 자연의 선물이다   4087
62 사랑   삶의 기적은 변화로부터 시작된다   3752
61 사랑   누구나 기적을 만들어 낼 수 있다   3801
60 사랑   칭찬을 하면   3697
59 사랑   쥐를 보고 도망가는 고양이   4340
58 사랑   80년 동안이나   3754
57 사랑   천하장사의 힘은 어디에서 오나   3769
56 사랑   오늘   3609
55 사랑   위기의 남자 자기 진단법   3734
사랑   아내의 자가용   3778
53 사랑   인생은 한순간의 결단에 따라 완전히 달라진다.   3894
52 사랑   선한 일이 종종 십자가일지라도 선한 일에 지치지 말라.   4035
51 사랑   아주 특별한 너를 위하여   3793

[1][2][3][4][5][6] 7 [8][9][10]..[11] [다음 10개]

 
 
 
  한복협 성명서
[한복협] 2020년 5월 발표
21TV 유투브채널 오픈하다....
플로리스트 고급과정 회원...
영상 서비스가 업그레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