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tv


  제목 : 성공은 섬김이다



1878년 윌리암 부스의 구세군이 이름을 날리기 시작했을 때 세계 도처의 남녀들의 구세군에 입대하기 시작했다.

한때는 주교가 되려고 꿈꾸었던 한 남자가 대서양을 가로질러 미국에서 영국으로 입대하기 위해서 건너왔다. 사무엘 브렝글은 구세군에 입대하기 위해서 훌륭한 목사의 직분을 그만두었던 것이다.

그러나 처음에 부스 사령관은 그의 입대를 못마땅하게 여겼다.
부스는 그에게 "당신은 너무나 오랫동안 보스로 군림해왔습니다"라고 말했다.

그리고 브렝글에게 겸손을 가르치기 위해서 그에게 다른 훈련병들의 군화를 닦는 일을 시켰다. 이에 실망한 브렝글은 "내가 기껏 군화나 닦기 위해서 대서양을 건너 나의 꿈을 좇아왔단 말인가?"하고 중얼거렀다.

그런데 그때 환상 중에 거칠고 무식한 어부들의 발을 씻으려고 엎드리고 계시는 예수님을 보게 되었다.

'주님'그는 속삭였다. '당신께서 그들의 발을 씻기셨군요. 그렇다면 이제 나는 저들의 구두를 닦겠습니다.' 사무엘 로간 브렝글이 기꺼이 그리고 사랑스럽게 그들의 더러운 군화를 닦으려고 했을 때 그는 청지기의 사명을 경험하게 되었다. 그리고 그는 성공을 경험하게 되었다.

왜냐하면 그는 예수님처럼 살게 되었기 때문이다. 분명히 그것은 가치있게 경험한 교훈이었다. 브렝글은 의미깊은 청지기의 직분을 경험하며 살게 되었다. 그리고 그는 구세군 최초의 미국인 감독관이 되었다.


                   성공병으로부터 자유로운 목회, 켄트 휴즈.바바라 휴즈





번호
분류
제목
조회
사랑   성공은 섬김이다   3289
19 사랑   개똥벌레와 사랑   3471
18 사랑   송아지의 코뚜레   3637
17 사랑   가난한 자의 고귀한 재산   3298
16 사랑   개구리 삶기   3525
15 사랑   개미와 매미   3394
14 사랑   손양원목사   3052
13 사랑   감사를 아는 사람   3170
12 사랑   감사하는 마음   3068
11 사랑   좋은 아버지 18계명   3087
10 사랑   행복한 가정의 열쇠   3239
9 사랑   어거스틴 부모의 교육열   3896
8 사랑   오묘한 자연의 신비   3135
7 사랑   센스있는 부부   3218
6 사랑   하나님께서 주신 하루   3584

[1][2][3][4][5][6][7][8][9] 10 ..[11] [다음 10개]

 
 
 
  21TV 유투브채널 오픈하다....
플로리스트 고급과정 회원...
영상 서비스가 업그레이드 ...
가을을 여는 성전꽃꽂이 세...
FFC 송년모임 및 성탄장식 ...